home login news sitemap
정보마당
KT&G소식
회원게시판
전우회갤러리
1분건강
KT&G소식 Home > 정보마당 > KT&G소식
제목 KT&G, 지난해 해외 매출 1조원 돌파… 사상 최대 해외 실적 글쓴이 동우회
등록일 2018-02-01 오전 10:52:12 조회수 962
다운로드 (KT&G사진)최근5년간글로벌매출추이.jpg



- 국내담배ㆍ홍삼ㆍ해외담배까지…‘트리플’매출 1조 사업군 보유해
- 주주 이익 환원차원에서 주당 배당금 4000원으로 확대… 전년比 11.1% 인상


국내 1위 담배회사 KT&G(사장 백복인)의 지난해 해외 매출이 1조 482억원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수출 및 해외법인 연결 기준으로, 2016년의 해외 매출액 9,414억 원을 훌쩍 넘어선 수치이다.

지난해 해외 판매량도 수출량과 해외법인 판매량을 합산해 554억 개비를 돌파하며, 2016년의 487억 개비를 추월한 역대 최고 수량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갔다.

지난 1988년 수출을 시작한 KT&G는 이제 50여 개국에 진출한 ‘세계 5위’의 글로벌 담배 기업이 됐다. 1999년 당시 26억 개비에 불과하던 해외 판매량은 민영화를 계기로 비약적으로 늘어, 18년 만에 20배 이상 성장했다. 해외 시장에서의 이러한 성과는 국내 담배시장 개방 이후 다국적 기업들의 거센 공세를 방어하며 30여년간 축적한 품질 우선경영과 마케팅 역량에 기반했다는 평가다.

그간 KT&G는 주력 시장인 러시아와 중동 등에서 ‘에쎄(ESSE)’와 ‘파인(PINE)’ 등의 브랜드를 앞세워 견고한 성장세를 보여 왔다. 최근에는 아프리카, 중남미 등 신흥시장에 현지 맞춤형 제품을 출시하며 판로를 확대해왔다. KT&G는 발 빠른 제품 공급을 위해 러시아, 터키, 인도네시아 등에 현지 공장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기준으로 KT&G는 ‘국내담배’, ‘해외담배’, ‘홍삼’의 3개 사업부문에서 모두 매출 1조원을 돌파해, 국내외로 균형 잡힌 사업 포트폴리오를 갖추게 됐다.

이날 KT&G는 주주 이익 환원 차원에서 주당 배당금을 지난해 3,600원에서 4,000원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11.1% 인상된 금액이다.

백복인 KT&G 사장은 “계속된 글로벌 경기 침체와 원화강세 등 불리한 수출환경 속에서 해외 매출 1조원을 달성해 더욱 큰 의미가 있다”면서 “향후에도 성장 잠재력이 높은 신흥 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해 사업 성장성을 제고하고, 수출 확대를 통해 국가경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끝)
이전글 KT&G 사추위, 차기 CEO 후보로 現 백복인 사장 확정
다음글 KT&G 상상마당, 창작극 지원 사업 첫 번째‘결실’
목록
회원찾기 묻고답하기 정보변경요청하기